기사입력시간 22.06.16 23:29최종 업데이트 22.06.16 23:29

제보

백신·원부자재 분야 국내외 기업 비즈니스 매칭 지원

산자부·복지부 코트라와 2022 글로벌 백신 공급망 상담회 개최

사진 = 게티이미지뱅크.

산업통상자원부와 보건복지부는 코트라와 함께 오는 30일까지 15일간 국내 백신·원부자재 기업을 대상으로 기술 협력, 원부자재 거래선 확보, 수출입 지원 등을 위한 2022 글로벌 백신 공급망 상담회를 최초로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

앞서 지난 13~16일간 미국 샌디에이고에서 진행된 ‘바이오 인터내셔널 컨벤션(바이오 USA)’ 행사에 연이어 개최해 후속 상담이 필요한 국내외 기업들을 지원하는 취지다.

또한 바이오 USA에 참가하지 못한 국내 기업들에게 글로벌 파트너링 기회도 제공해줄 계획이다. 

코트라는 이번 온라인 화상상담 행사를 위해 127개국 현지 무역관 네트워크를 활용, 미국, CIS, 동남아, 서남아, 아프리카, 유럽, 중남미, 중동 등에서 우리나라 백신·원부자재 기업과 거래를 희망하는 49개 기업 명단을 확보했다.

이번 온라인 화상 상담회를 위한 국내기업 모집은 오는 17일까지 진행되며, 코트라 무역투자24 홈페이지(www.kotra.or.kr)에서 온라인 참가 신청이 가능하다. 

이번 상담회에서는 국내 기업과 해외 기업간 매칭을 통해 현재 국내에서 생산되고 있는 백신 완제품에 대한 거래선 발굴, 백신 생산 관련 원부자재 수출입 지원, 백신 및 원부자재 관련 기술 협력과 추가적인 백신 위탁생산(CMO) 수주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삼성바이오로직스, 유바이오로직스, 엔지켐생명과학 등 15개사 이상 매칭이 이뤄질 것으로 전망된다.

코트라는 해외 파트너사 발굴・연계, 온라인 상담 일정 조율 및 통역 등을 무료로 제공한다.

향후 코트라는 백신 및 원부자재 분야에 특화된 국내외 기업간 온라인 상담을 상시적으로 지원하여 비즈니스 매칭이 실질적인 성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밀착 지원하겠다는 방침이다.

주영준 산업통상자원부 산업정책실장은 "글로벌 백신 제조 허브로서 우리나라 위상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이번 공급망 행사가 우리 기업들의 글로벌 시장 진출을 가속화하는 마중물 역할을 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이강호 보건복지부 글로벌백신허브화추진단장은 "이번 상담회를 통해 국내외 수요-공급 기업간 비즈니스 협력을 촉진하고, 더 나아가 글로벌 백신 공급망 내에서 우리나라의 역할을 보다 강화하는 계기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서민지 기자 (mjseo@medigatenews.com)
댓글보기(0)

전체 뉴스 순위

칼럼/MG툰

English News

전체보기

자료실

사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