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21.05.12 20:06최종 업데이트 21.05.12 20:06

제보

씨젠, 1분기 매출 3518억원…전년 대비 330% 증가

"변이 확산과 집단검사 수요 증대 등으로 올해 안정적인 매출 신장 가능할 것"

씨젠은 올해 1분기에 전년 동기 대비 330% 증가한 3,518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고 12일 밝혔다.

영업이익은 1939억원, 당기순이익은 1642억원을 각각 달성해,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 모두 전년 동기 대비 388% 증가했다. 작년 1분기가 코로나19가 본격 확산되기 이전이었다는 점을 감안하더라도, 씨젠은 진단키트를 바탕으로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또한 씨젠은 1분기에 55%의 영업이익률을 달성했다. '글로벌 분자진단 대중화'를 위한 대규모 R&D 투자, 생산능력 확충, 핵심인력 채용 등 투자 증가에도 불구하고 견실한 실적 흐름을 보이고 있는 것이다.

향후 투자 집행에 따른 효과가 실적에 반영되는 시점부터는 영업이익률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전망된다.

씨젠 IR/PR실장 김명건 전무는 "전세계적으로 변이 바이러스가 확산되고 많은 나라들이 'Back to School', 'Back to Work' 등 일상으로의 복귀를 위해 PCR 방식에 의한 집단검사를 추진하고 있어 진단키트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면서 "신시장 개척, 신기술 개발, 신제품 출시 등을 통해 추가적인 매출 성장도 이어질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최근 해외에서 성공한 공급계약이 실제 매출로 연결되기까지 다소 시차가 있는 점을 감안하면, 2분기는 1분기와 유사한 수준의 매출 흐름을 보일 것"이라며 "하반기는 상반기보다 긍정적인 매출 신장을 이룰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말했다.

서민지 기자 (mjseo@medigatenews.com)
댓글보기(0)

전체 뉴스 순위

칼럼/MG툰

English News

전체보기

자료실

사람들

이 게시글의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