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DIGATENEWS

1시간 느린 뉴스 1꼭지 줄인 뉴스 모두 함께 행복한 의료

MEDIGATENEWS

메뉴닫기

    제약 / 바이오

    • 뉴스구독
    • 제보하기
    • 메디게이트
    • 카카오스토리
    • 페이스북
    • 트위터
    • BAND

    바이오니아, '코로나19' RNAi 치료제 개발 본격 착수

    코로나19 비롯 돌연변이 일으킨 코로나 바이러스에도 효과적인 RNAi 치료제 개발 목표

    기사입력시간 20.03.23 16:27 | 최종 업데이트 20.03.23 16:27

    바이오니아 CI.

    바이오니아는 신약개발전문 자회사 써나젠테라퓨틱스와 함께 코로나19(COVID-19)와 사스(SARS) 바이러스 증식을 억제하는 SAMiRNA 기반 치료제 개발을 진행하고 있다고 23일 밝혔다.

    바이오니아는 바이러스 게놈분석을 통해 코로나19 바이러스와 SARS 바이러스 증식을 모두 억제할 수 있는 SAMiRNA 후보물질들을 설계했다. 12일 후보물질 480종 합성을 완료했고 생물안전 3등급 시설보유 국가기관들과 협의해 코로나19 바이러스를 대상으로 약효탐색을 시작했고, 치료 후보물질을 4월 이내에 도출해 써나젠테라퓨틱스에서 신속하게 임상개발을 진행할 예정이다. 

    siRNA 치료제는 바이러스의 RNA를 정확히 인식해 바이러스의 RNA를 분해하는 메커니즘이다.

    이 분야의 선도기업인 미국의 앨라일람(Alnylam Pharmaceuticals)은 4일 고위험 바이러스 신약을 개발하는 Vir 바이오테크놀로지(Vir Biotechnology)와 공동연구를 통해 350여 개의 후보물질을 합성해 코로나바이러스 siRNA 치료제 탐색에 본격 착수한다고 발표했다.

    코로나바이러스 중증 환자는 바이러스 RNA증식에 의한 선천면역반응으로 면역자극물질이 과다 분비돼 싸이토카인 폭풍에 의해 심각한 상태에 이를 수 있다. siRNA 자체도 선천면역자극을 일으키는 부작용이 있다. 이런 문제점 때문에 에볼라바이러스 siRNA 치료제를 개발하던 테크미라(Tekmira)도 임상 1상에서 개발을 중단했다.

    최초의 siRNA 신약을 개발해 미국 식품의약국(FDA) 승인을 받은 앨라일람의 온파트로(Onpattro)도 선천면역자극 부작용이 있어 부작용을 억제하는 약을 미리 먹고 치료제를 투여하고 있다.

    바이오니아가 개발한 SAMiRNA는 영장류를 포함한 비임상시험에서 선천면역자극에 의해 싸이토카인을 유발하지 않는 것으로 밝혀진 신개념 siRNA이다.

    또한 기존의 siRNA치료제들이 간으로만 주로 전달되는 문제점도 해결했다. 중성의 나노입자로 염증조직으로 주로 흡수돼 표적 RNA를 분해한다.

    회사는 그동안 범부처신약개발사업단의 지원을 받아 특발성 폐섬유화증(IPF) 치료제 개발을 진행해 왔으며 비임상연구를 통해 안전성과 효능검증을 완료해 임상 CRO 선정을 마치고 임상시험계획(IND) 자료를 준비 중이다.

    올해 임상에 들어가는 이 약물은 비임상시험에서 폐 손상에 의한 염증과 섬유화증을 동시에 막는 것으로 나타나 코로나 바이러스 중증감염으로 인한 급성호흡곤란증과 폐섬유화증에서도 효과가 기대된다.

    바이오니아 박한오 대표는 "SAMiRNA는 기존 siRNA 치료제가 갖는 선천면역자극 부작용을 일으키지 않으면서 염증조직으로 잘 흡수돼 세포 내로 전달하는 독창적인 구조라 코로나19 바이러스를 억제할 수 있는 siRNA치료제 개발에 최적인 기반기술이다. 신종바이러스 전염병이 발생했을 때 가장 빠르게 치료제를 개발할 수 있는 것이 siRNA 치료제다"고 설명했다.

    이어 "무엇보다 큰 장점은 바이러스의 게놈을 공략할 수 있는 다중 타깃을 동시에 개발하여 향후 바이러스의 변이에 대응할 수 있다는 것이다. 실제로 이번 COVID-19 치료제를 설계하면서, 유전자변이가 많이 있는 사스 바이러스도 동시에 공락할 수 있는 480개 후보물질들을 설계할 수 있었다. 후보물질합성이 완료돼 스크리닝을 시작했으니 앞으로 외부기관과 긴밀하게 협력해 신속하게 치료제를 개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메디게이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태그
    구독하기 제보하기
    공유하기
    • 오탈자신고
    • 인쇄
    • 스크랩
    • 카카오스토리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BAND
    이미지
    박도영 (dypark@medigatenews.com)

    더 건강한 사회를 위한 기사를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