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21.04.28 14:14최종 업데이트 21.04.28 14:14

제보

이필수 신임 의협회장, 취임날 코로나19 백신 맞는다

취임식 직후 용산구보건소로 이동해 접종…“백신은 코로나 극복 위한 가장 과학적 방법”

이필수 재41대 대한의사협회 회장 당선인

이필수 재41대 대한의사협회 회장 당선인이 5월 3일 취임식 직후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한다. 

28일 회장직 인수위원회에 따르면 이 당선인은 3일 오전 취임식에 참석한 이후 서울 용산구보건소로 이동해 백신을 접종할 예정이다. 

이날 접종은 이필수 당선인과 함께 보건복지부 강도태 차관과 식품의약품안전처 김강립 처장도 함께 참여한다. 

예정된 백신 종류는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이다. 인수위 관계자는 "의료전문가 단체의 대표로서 솔선수범해 백신 접종을 통해 국민들의 우려와 불안을 해소하고자 하는 차원에서 접종이 진행되는 것"이라고 밝혔다.   

이 당선인은 "백신 접종은 코로나19를 극복하고 일상으로 돌아가기 위한 가장 효과적이고 과학적인 대처방법"이라고 말했다. 

하경대 기자 (kdha@medigatenews.com)4차 산업혁명시대, 기자(記者)의 '올바른 역할'을 고민하고 '가치있는 글'로 보답하겠습니다.
댓글보기(0)

전체 뉴스 순위

칼럼/MG툰

English News

전체보기

자료실

사람들

이 게시글의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