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21.05.04 17:47최종 업데이트 21.05.04 18:08

제보

엠디뮨, 이연제약과 mRNA 기반 유전자 치료제 라이선스 및 공동연구개발 계약 체결

바이오드론에 mRNA 봉입 기술 적용…항바이러스 백신 및 희귀유전질환 치료제 연구 진행 예정


엠디뮨이 이연제약과 mRNA 기반 백신 및 치료제 개발을 위해 바이오드론(BioDrone) 약물 전달 플랫폼 기술에 관한 라이선스 및 공동연구개발 계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이연제약은 엠디뮨의 원천기술인 압출공정을 통해 생산한 세포유래 베지클(Cell-Derived Vesicles, CDVs) 기반 바이오드론 기술 관련 특허권 및 노하우에 대한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해 항바이러스 백신 및 희귀유전질환 치료제 개발 및 상용화에 대한 전세계 통상실시권을 확보했다. 엠디뮨은 압출기술에 대한 특허권을 한국, 미국을 포함한 세계 5개국에 등록하였고 독점적인 기술 권한을 보유하고 있다.

이연제약은 바이오드론 약물 전달 기술에 mRNA 봉입 기술을 적용해 mRNA 기반의 항바이러스 백신 및 희귀유전질환 치료제의 비임상 및 임상 연구를 진행하고 향후 발생되는 결과물을 바탕으로 상용화 또는 제3자 기술이전을 검토한다.

우선 2개 질환에 대한 항바이러스 백신 및 희귀유전질환 치료제 개발 가능성을 타진하고 향후 추가적인 계약을 통해 다양한 질환으로 공동개발 범위를 확장해나갈 계획이다.

이연제약 유용환 대표는 "엠디뮨이 보유한 우수한 플랫폼 기술인 바이오드론 기술을 기반으로 mRNA 봉입 기술 적용에 성공한다면, 혁신적인 항바이러스 백신 및 희귀유전질환 치료제를 개발할 수 있을 것이다"며 "엠디뮨과 긴밀한 협력을 통해 차세대 플랫폼 기술 및 신약의 상용화에 대한 노력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엠디뮨 배신규 대표는 "최근 엠디뮨은 BioDrone 플랫폼 개발을 위해 국내외 바이오 기업 및 대학과 연구 협약을 활발하게 진행하고 있다"며 "우수한 인프라를 보유하고 있는 이연제약과 공동연구개발을 통해 바이오드론 플랫폼 상용화에 한 걸음 더 가까이 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박도영 기자 (dypark@medigatenews.com)더 건강한 사회를 위한 기사를 쓰겠습니다
댓글보기(0)

전체 뉴스 순위

칼럼/MG툰

English News

전체보기

자료실

사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