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릭스미스 CFO에 이재호 전무 영입

헬릭스미스는 신임 CFO(최고재무관리자)로 이재호 전무를 영입했다고 1일 밝혔다.

헬릭스미스의 재무경영본부를 총괄할 이 전무는 미국 보스턴칼리지에서 경영학부를 졸업하고, 영국 레딩대학교에서 금융학부 석사과정을 마쳤다. 

약 20년간 금융, 제약, 제조업 등 다양한 분야의 기업을 경험한 전략기획 및 재무컨설팅 전문가로 일해왔다.

미국 공인회계사(CPA), 증권투자상담사 등 자격을 갖췄으며, 유진투자증권과 유안타증권(구 동양증권), 동양생명보험 등에서 해외사업 및 재무 업무를 담당했다. 이후 한미약품그룹의 관계사인 오브맘컴퍼니(Ofmom Company)와 글로벌 임상시험 수탁기관인 WCCT Global에서 사업개발 및 재무관리를 담당하며 리더십 및 경영 능력을 검증받았다.

신임 CFO 이 전무는 헬릭스미스의 재무경영본부를 이끌면서 재무, 중장기 전략, 신사업 기획, 국내외 사업 전략, 투자 커뮤니케이션(IR) 등을 총괄하게 된다. 

이 전무는 "헬릭스미스는 글로벌 스케일에서 유전자치료제 시장의 패러다임을 바꿀 잠재력을 갖고 있다"면서 "국내외 금융시장에서 쌓아온 업무 경험과 네트워크를 활용해 헬릭스미스의 성장 비전을 실현하고, 주주 가치를 극대화할 수 있는 모든 활동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선영 대표이사는 "글로벌 활동 역량을 갖춘 전문가가 들어와 헬릭스미스가 바이오텍의 글로벌 리더로 성장하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전글 GC녹십자, 임승호 부사장 신규 선임
다음글 이준홍 교수, 대한치매학회 회장 선출

전체 뉴스 순위

칼럼/MG툰

English News

전체보기

자료실

사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