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20.10.08 18:25최종 업데이트 20.10.08 18:25

제보

식약처, 대웅제약 코로나19 치료제 임상1상 승인

코로나19 치료제·백신 국내 임상시험 총 20건 진행 중

사진 = 코로나19 바이러스 모습 질병관리청 제공.
식품의약품안전처는 8일 대웅제약이 개발 중인 코로나19 치료제 DWRX2003에 대한 임상1상시험을 승인했다.

이에 따라 현재 국내에서 코로나19 관련해 임상시험이 진행 중인 치료제는 18건, 백신은 2건으로 총 20건이다.

이번에 승인된 대웅제약의 1상임상시험은 건강한 성인을 대상으로 DWRX2003의 내약성, 안전성을 평가하는 내용이다.

임상시험약인 DWRX2003는 현재 구충제로 사용되고 있는 성분(니클로사미드)으로, 경구투여 시 체내 흡수율이 낮다는 단점이 있어 대웅제약에서는 체내 흡수율을 높이기 위하여 근육주사제로 개발했다.

치료 원리는 바이러스 등에 감염된 세포를 제거하는 자가포식(autophagy) 작용을 활성화해 바이러스 증식을 억제하는 방식이다.

DWRX2003는 지난 8월부터 인도에서 건강한 사람을 대상으로 임상시험을 진행 중이며, 필리핀에서도 지난 9월 코로나19 환자를 대상으로 한 임상시험이 승인됐다.
 
또한 미국의 F사와 터키의 I사가 경구용 니클로사미드를 이용해 코로나19 환자를 대상으로 한 임상시험을 진행 중이다.

식약처는 "코로나19 치료제·백신 개발에 대한 국민적 관심이 높은 만큼 앞으로도 개발 제품의 임상시험 현황을 신속하게 전달하겠다"며 "안전하고 효과 있는 코로나19 치료제·백신이 신속히 개발될 수 있도록 필요한 사항을 지원해 치료 기회 확대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서민지 기자 (mjseo@medigatenews.com)
댓글보기(0)

전체 뉴스 순위

칼럼/MG툰

English News

전체보기

자료실

사람들

이 게시글의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