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21.03.22 17:21최종 업데이트 21.03.22 17:21

제보

예방접종전문위 "AZ 백신, 혈전 연관성 없어…단 뇌정맥동혈전증 정밀 조사 필요"

신부정맥 혈전증 등 코로나19 이외 다양한 원인 발생…유럽 2000만건 중 파종성혈관내응고장애 7건·뇌정맥동혈전증 18건

최은화 예방접종전문위원장(서울의대 소아청소년과 교수). 사진=KTV 실시간 생중계

예방접종전문위원회가 아스트라제네카(AZ) 코로나19 백신 접종과 혈전의 연관성이 없다고 밝혔다. 

최은화 예방접종전문위원장(서울의대 소아청소년과 교수)은 22일 정례브리핑에서 "예방접종전문위는 회의를 열어 AZ 백신 접종 뒤 보고된 국내외 혈액응고 장애 사례를 검토한 결과 백신 접종이 혈전 생성위험을 증가시킨다는 연관성을 발견하지 못했다"고 말했다. 

최 위원장은 "신부정맥 혈전증이나 폐색전증 등 혈전생성은 코로나19를 포함해 다양한 원인으로 발생할 수 있는 흔한 질병"이라며 "AZ 백신 접종 후 관찰되는 혈전 생성 사례는 평상시 발생할 수 있는 수준보다 낮다"고 전했다. 

그러나 최 위원장은 파종성혈관내응고장애와 뇌정맥동혈전증 증상에 대한 백신과의 인과성 조사는 필요하다고 봤다. 

그는 "영국 등 유럽 국가에서 AZ 백신 접종 사례 2000만건을 분석했을 때 파종성혈관내응고장애가 7건, 뇌정맥동혈전증이 18건 보고됐다"며 "두 질환은 코로나19와 함께 다양한 원인에 의해 발현될 수 있다. 두 질환 모두 100만명당 1명 내외로 매우 드물게 나타나는 사례로 AZ 백신과의 인과관계는 아직 불확실하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이번 코로나19 백신 접종 처럼 많은 사람들이 접종을 할 경우 매우 드문 증상도 접종 시점과의 연관성을 가진 것처럼 인지된다"며 "뇌정맥동혈전증 발생빈도를 정확히 알 순 없으나 AZ 백신 접종 후 더 많이 보고되는 것으로 보인다. 백신과의 인과성에 대해 정밀히 조사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끝으로 최 위원장은 "AZ 백신은 임상시험과 실제 의료현장에서 코로나19로 인한 중증 감염과 사망률을 감소시키는 효과적이고 안정한 백신이다. 예방접종을 통해 얻는 이득이 부작용보다 훨씬 크다"며 "코로나19 유행으로 위험이 지속되는 국내 상황에서 AZ 백신 접종은 지속돼야 한다"고 덧붙였다.  

하경대 기자 (kdha@medigatenews.com)
댓글보기(0)

전체 뉴스 순위

칼럼/MG툰

English News

전체보기

자료실

사람들

이 게시글의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