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름 깊어지는 기피과들

수년간 이어져 온 기피과 문제가 근본적 해결책이 나오지 않으며 지속되고 있다. 수술실 CCTV로 위기에 처한 외과, 전공의는 물론 교수도 부족해진 비뇨의학과, 저출산 여파로 고사 직전에 몰린 소아청소년과·산부인과까지. 기피과들은 의료체계 붕괴를 막기 위해 정부의 특단의 대책이 필요하다고 입을 모으고 있다. 큐레이터 박민식 기자

댓글보기(0)

전체 뉴스 순위

칼럼/MG툰

English News

전체보기

자료실

사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