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21.10.07 13:47최종 업데이트 21.10.07 13:47

제보

정은경 질병청장 "11월9일부터 위드코로나 도입 가능"

[2021 국감] 국민 70% 접종 완료되는 10월25일부터 2주 지난 시점..."경구용 치료제 확보도 적극 나서겠다"

사진=국회인터넷의사중계시스템

[메디게이트뉴스 박민식 기자]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이 11월 9일부터 위드코로나가 가능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11월 9일은 전국민 백신 접종률 70%가 달성되는 10월 25일로부터 2주가 경과하는 시점이다.

정 청장은 7일 오전 열린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위드코로나 시작 시기를 묻는 국민의힘 강기윤 의원의 질의에 이같이 답했다. 미국 머크사에서 개발한 코로나19 경구용 치료제 몰누피라비르에 대한 선구매에도 적극 나서겠다고 밝혔다.

강 의원은 이에 대해 “위드코로나에서 치료제의 역할이 중요한만큼 국내 백신 개발에 과도한 기대를 걸다 백신 선구매가 늦어진 과오를 반복하지 말아달라”며 “물량이 남아서 문제가 되는 것은 내가 다 책임지겠다. 해외 경구용 치료제를 충분히 입도선매 해달라”고 강조했다.

정 청장은 “현재 경구용 치료제 1만8000개 가량을 확보했고, 추가 구매를 위해 협의 중이다. 추가 예산은 국회 심의과정에서 도움을 부탁드린다”고 답했다.
 

박민식 기자 (mspark@medigatenews.com)
댓글보기(0)

전체 뉴스 순위

칼럼/MG툰

English News

전체보기

자료실

사람들

이 게시글의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