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22.07.05 16:47최종 업데이트 22.07.05 16:47

제보

에이치이엠파마, 중기부 예비유니콘 선정...최대 200억 원 특별 보증 지원

특허받은 PMAS의 독점적 기술가치 인정, 사업성과 성장성 인정받아

에이치이엠파마 연구원 모습.

에이치이엠파마는 중소벤처기업부의 '예비유니콘 특별보증' 지원 대상기업으로 선정됐다고 5일 밝혔다.

예비유니콘 특별보증은 유니콘 기업(기업가치 1조 원 이상인 스타트업)으로 성장할 가능성이 높은 기업을 발굴하고 지원하는 제도로 기술보증기금이 최대 200억 원까지 특별 보증을 지원한다. 올해 예비유니콘 선정에는 모두 76개 기업이 신청해 최종 20개사가 선정됐다.

에이치이엠파마 관계자는 "이번 예비유니콘 심사에서 PMAS(Pharmaceutical Meta-Analytical Screening) 기술을 활용한 개인 맞춤형 건강기능식품 및 서비스 개선 사업 모델에 대해 사업성과 성장성을 인정 받아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PMAS 방법은 개인의 분변을 이용해 장내 환경과 유사한 복제장을 만든 후 장내 미생물 등을 스크리닝하는 기법으로 이를 통해 맞춤형 프로바이오틱스를 추천한다.

에이치이엠파마는 PMAS 방법을 활용한 개인 맞춤형 솔루션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왔으며 5월 한국암웨이와 협업해 맞춤형 마이크로바이옴 솔루션인 ‘마이랩 바이 뉴트리라이트(my LAB by Nutrilite, 이하 마이랩)’을 출시하면서 사업을 본격화 했다.

에이치이엠파마는 이번 예비유니콘 선정으로 인한 기술보증기금 특별 보증 지원을 설비증설 및 서비스개선 등에 활용할 예정이다. 또한 기업공개(IPO)를 준비하고 있는 만큼 기술보증기금의 사전진단 자문서비스도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에이치이엠파마 지요셉 대표는 "마이크로바이옴의 불균형으로 고생하는 사람들에게 건강한 삶을 돌려주는 것을 비전으로 연구개발에 매진하고 있는 만큼 이번 예비유니콘 선정을 계기로 맞춤형 헬스케어 솔루션뿐만 아니라 마이크로바이옴 기반 독자적 신약 파이프라인을 통한 신약 개발에도 더욱 속도를 내겠다"고 말했다.

박도영 기자 (dypark@medigatenews.com)더 건강한 사회를 위한 기사를 쓰겠습니다
댓글보기(0)

전체 뉴스 순위

칼럼/MG툰

English News

전체보기

자료실

사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