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20.08.27 17:19최종 업데이트 20.08.27 17:19

제보

전국 전임의들 성명서 발표 "정부 정책 추진 강력히 반대, 사직서 제출"

"정부의 일방적이고 폭력적 강요 멈추고 의료계와 원점에서 다시 시작하면 즉시 복귀"

서울대병원 전임의들이 전면 파업을 밝히고 병원에서 릴레이 피켓시위를 진행하고 있다. 

[전국 전임의 성명서 전문] 

저희들은 대한민국의 전임의입니다.

전임의란 전문의를 취득하고 끝없는 배움의 길을 걷고자 대학병원에 남아 진료, 연구, 교육, 수련을 겸하며 일하는 의사를 뜻합니다. 그렇기에 저희들은 정부와 일부 언론이 말하는 개인의 사리사욕을 채우고자 하는 의사가 아닙니다. 저희들의 꿈은 오로지 몸과 마음이 아픈 환자분들을 돕고 국가의 의료발전에 기여하는 것입니다. 그러나 그런 저희들의 꿈이 무너질 위기에 처했기에 더 이상 두고 볼 수 없게 되었습니다.

국민 여러분!
정부의 이번 정책에는 처음부터 저희 의료계의 목소리가 전혀 반영되지 않았습니다. 그러나 정부는 마치 전문가의 의견을 수렴한 것처럼 근거 없는 정책을 밀어붙이려 합니다. 무너진 의료전달 체계가 개선되지 않은 채 진행되는 공공의대설립과 의과대학 정원확대는 의료의 질을 떨어뜨릴 것이 자명합니다. 정책이 잘못되었음에도 불구하고 정부는 이제 와서 철회할 수 없다고만 합니다. 정말로 이것이 정부가 말하는 소통이고 논의입니까?

저희들은 파업이 시작된 첫날부터 오늘까지 단 한번도 COVID-19 관련 진료를 포함한 필수 진료현장을 떠난 적이 없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정부는 마치 저희들을 국민의 건강을 볼모로 불법시위를 저지르는 집단으로 매도하고 있습니다. 또한 정부는 저희 의사들이 협상을 하지 않으려 한 것처럼 호도합니다. 오히려 무분별한 업무개시명령을 통해 공권력을 남용하며 저희들을 겁박하고 있습니다. 거짓은 결코 진실을 이길 수 없습니다.

이에 오늘 저희 전임의들은 선언합니다.

국민의 건강과 대한민국의 의료체계가 망가질 것이 불 보듯 뻔한 이번 정부의 정책추진에 대해 강력히 반대함을 결의하며 사직서를 제출합니다. 만일 정부가 저희뿐 아니라 후배 의학도들의 꿈마저 짓밟으려 한다면 저희는 결코 좌시하지 않을 것입니다. 현 사태로 인해 단 한 명이라도 부당한 처벌을 받게 된다면 더욱 더 뭉칠 것입니다.

저희의 단체 행동으로 인해 불편을 겪고 계신 국민 여러분을 생각하면 지금이라도 의료 현장으로 복귀하고 싶은 마음입니다. 저희들은 정부가 일방적이고 폭력적인 강요를 멈추고 모든 논의를 의료계와 함께 원점에서부터 다시 시작할 것임을 밝히는 즉시 복귀할 것입니다. 

저희들 역시 국민의 한 사람일 뿐입니다. 정부는 모든 국민을 위해 부디 서둘러 우리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 주시기 바랍니다.

2020년 8월 27일
전국 전임의 일동

가천대 길병원 - 가톨릭대학교 대전성모병원 - 가톨릭대학교 부천성모병원 -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 가톨릭대학교 성빈센트병원 - 가톨릭대학교 여의도성모병원 - 가톨릭대학교 은평성모병원 - 가톨릭대학교 의정부성모병원 - 가톨릭대학교 인천성모병원 - 강남 차병원 - 강동경희대학교병원 - 강동성심병원 - 강릉아산병원 - 강북삼성병원 - 강원대학교병원 - 건강보험 일산병원 - 건국대학교 충주병원 - 건양대학교병원 - 경북대학교병원 - 경상대학교병원 - 경희대학교병원 - 계명대학교 동산병원 - 고려대학교 구로병원 - 고려대학교 안산병원 - 고려대학교 안암병원 - 고신대학교병원 - 국립경찰병원 - 국립암센터 - 국제성모병원 - 노원을지대학교병원 -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 대구파티마병원 - 대전 선병원 - 대전을지대학교병원 - 동아대학교병원 - 명지병원 - 부산대학교병원 - 분당 차병원 - 분당서울대학교병원 - 분당제생병원 - 삼성서울병원 - 삼성창원병원 - 서울대학교병원 - 서울아산병원 - 서울특별시보라매병원 - 순천향대학교 부천병원 - 순천향대학교 서울병원 - 순천향대학교 천안병원 - 아주대학교병원 - 안양샘병원 - 양산부산대학교병원 - 연세대학교 강남세브란스병원 - 연세대학교 신촌세브란스병원 - 연세대학교 용인세브란스병원 - 연세대학교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 - 영남대학교병원 - 울산대학교병원 - 원광대학교 산본병원 - 원광대학교병원 - 원자력병원 - 이대서울병원 - 이화여대부속목동병원 - 인제대학교 상계백병원 - 인제대학교 일산백병원 - 인제대학교 해운대백병원 - 인하대학교병원 - 전남대학교병원 - 전북대학교병원 - 조선대학교병원 - 중앙보훈병원 - 충남대학교병원 - 충북대학교병원 - 칠곡경북대학교병원 - 한림대 강남성심병원 - 한림대 동탄성심병원 - 한림대 성심병원 - 한림대 춘천성심병원 - 한양대학교 구리병원 - 한양대학교병원

메디게이트뉴스 (news@medigatenews.com)
댓글보기(0)

전체 뉴스 순위

칼럼/MG툰

English News

전체보기

자료실

사람들

이 게시글의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