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21.01.05 18:16최종 업데이트 21.01.05 18:16

제보

지아이그룹, 세브란스병원과 혁신신약 개발 나선다

산·병 협력 공동연구 MOU 체결, 기초-중개-임상연구 유기적 연결 청사진


지아이이노베이션, 지아이셀, 지아이바이옴 등 지아이그룹과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세브란스병원은 5일 혁신 신약 개발을 위한 공동 연구 및 학술협력 MOU를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에는 고영준 지아이이노베이션 디스커버리부문장, 홍천표 지아이셀 대표, 양보기 지아이바이옴 대표, 하종원 세브란스병원장, 최재영 의과학연구처장, 정보영 연구부원장, 연구중심병원 육성R&D사업을 수행하고 있는 연세대 의대 이은직 교수(내과학교실, 세브란스병원 내분비내과), 박중원 교수(내과학교실, 세브란스병원 알레르기내과), 김재우 교수(생화학,분자생물학교실) 등 각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기초·중개·임상연구의 유기적 연결을 기반으로 신약개발의 혁신적인 성과를 이루고자 마련됐다. 

협약에 따라 지아이이노베이션은 단백질 신약 및 항체 의약품, 지아이셀은 혁신 면역세포치료제, 지아이바이옴은 보건복지부가 주관하는 연구중심병원 육성 R&D사업의 대사질환 유닛 연구 과제를 통한 항비만 신바이오틱스(synbiotics) 치료제 개발을 위한 기초 연구를 세브란스병원과 공동으로 수행하게 된다. 

또한 이들 기관은 향후 협력 분야와 관련한 진단기술, 치료제 개발 등을 위한 공동연구센터 설립을 추진하고 학술회의 및 세미나 등을 공동으로 개최할 예정이다.

장명호 지아이그룹 의장은 "3사의 핵심 파이프라인을 활용해 삼중 병용요법을 도전하고자 한다. 말기 고형암, 비알콜성 지방간염, 크론병 등과 같은 난치성 질환들을 치료하기 위해서는 항체의약품, 세포치료제, 마이크로바이옴을 융합한 병용요법이 획기적인 치료법이 될 것"이라며 "세브란스병원이 보유한 다양한 임상 경험 및 연구 인프라는 혁신 신약 개발 성공률을 높이는 데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하종원 세브란스병원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연구중심병원 육성R&D사업 대사질환 유닛 연구 과제에 직접 참여하고 있는 지아이바이옴은 물론, 지아이이노베이션과 지아이셀 등 지아이그룹과도 적극적인 공동연구개발을 확대 추진해 의료현장의 미충족 수요 해결은 물론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혁신 신약개발이 가시화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서민지 기자 (mjseo@medigatenews.com)
댓글보기(0)

전체 뉴스 순위

칼럼/MG툰

English News

전체보기

자료실

사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