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DIGATENEWS

1시간 느린 뉴스 1꼭지 줄인 뉴스 모두 함께 행복한 의료

MEDIGATENEWS

메뉴닫기

    제약 / 제약산업

    • 뉴스구독
    • 인쇄
    • 스크랩
    • 메디게이트
    • 카카오스토리
    • 페이스북
    • 트위터
    • BAND

    제일, 위산분비억제제 1상 진입

    차세대 위식도역류질환 치료제로 기대

    기사입력시간 17.10.11 09:52 | 최종 업데이트 17.10.11 09:52

    사진: 게티이미지뱅크

    [메디게이트뉴스 박도영 기자] 제일약품이 개발 중인 위식도 역류질환 치료 신약 JP-1366이 식약처로부터 최근 국내 임상 1상 시험 승인을 받았다.

    JP-1366은 칼륨 경쟁적 위산분비억제(P-CAB) 기전의 차세대 위식도 역류질환 치료제로, 현재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프로톤펌프억제제(PPI)보다 효능이 신속하고 지속성이 우수해 개발 성과에 대한 기대감이 크다.

    제일약품 중앙연구소 김정민 소장은 "이번 임상시험 승인은 JP-1366의 위식도 역류질환 치료제로서의 안전성이 입증된 계기"라면서 "향후 임상시험을 통해 비임상시험에서 보여준 우수한 안전성과 효능을 극대화해 시장 니즈에 충족할 수 있도록 최고의 약물로 개발하겠다"고 강조했다.

    JP-1366은 복지부 과제로 선정돼 연구개발 수행 중이며, 올해 4분기 부터 권장용량 결정, 안전성 및 내약성 검토, 약동력·약력학적 특성 등의 확인을 위한 1상 시험에 착수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메디게이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태그
    오탈자신고
    공유하기
    • 오탈자신고
    • 인쇄
    • 스크랩
    • 카카오스토리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BAND
    이미지
    박도영 (dypark@medigatenews.com)

    더 건강한 사회를 위한 기사를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