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20.12.07 10:26최종 업데이트 20.12.07 10:27

제보

의협 "권덕철 장관 후보자, 새로운 의정관계 계기 기대"

2014년 원격의료 저지 투쟁 당시 보건복지부 대표로 의협과 소통 인연

대한의사협회는 7일 ‘보건복지부 신임 장관 후보자 지명에 대한 대한의사협회 입장’을 통해 "보건복지부 권덕철 장관 후보자를 통해 새로운 의정관계를 여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의협은 “권덕철 후보자는 정통 관료로 보건복지부와 한국보건산업진흥원에서 보건의료 분야에 오랜 경험을 갖고 있다"라며 "의료계와는 지난 2014년 원격의료 저지를 위한 투쟁 당시 보건복지부 대표로서 의협과의 협상과 소통을 맡았던 인연이 있다”고 했다.

의협은 “권 후보자가 의료계를 존중하고 현장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는 '소통'의 자세로 9·4 의정합의의 충실한 이행과 코로나19 대응 민관협력에 나선다면 의료계와 정부는 국민건강이라는 공동의 목표를 위해 상호 협력하고 존중하는 진정한 협치의 파트너로 거듭날 수 있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그러면서 “정부가 일방적 정책 추진으로 의료계와 큰 갈등을 빚었던 한 해가 저무는 이 시점에서 신임 장관의 임명이 새로운 의정 관계를 여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했다.

임솔 기자 (sim@medigatenews.com)의료계 주요 이슈 제보/문의는 카톡 solplusyou
댓글보기(0)

전체 뉴스 순위

칼럼/MG툰

English News

전체보기

자료실

사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