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20.10.12 11:08최종 업데이트 20.10.12 11:08

제보

한독·제넥신 최대주주 레졸루트, 4100만달러 규모 투자 유치

투자관리회사 페더레이티드 헤르메스 등 참여

한독은 미국 바이오벤처 레졸루트(Rezolute, Inc.)가 사모(private placement) 형태로 4100만 달러(한화 약 472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하는 데 성공했다고 12일 밝혔다.

레졸루트는 희귀질환 관련 혁신적인 치료제 개발에 주력하는 바이오벤처로 한독과 제넥신이 2019년 이 회사에 공동 투자해 최대주주가 됐다. 
 
이번 투자 유치는 미국 캠 캐피탈(CAM Capital)이 주관한 가운데 페더레이티드 헤르메스 카우푸만(Federated Hermes Kaufmann), 서베이어 캐피탈(Surveyor Capital), BVF 파트너스(BVF Partners) 등의 참여로 이뤄졌다. 페더레이티드 헤르메스는 전 세계적으로 1조 600억 달러의 자산을 운용하고 있으며, 그 중 카우프만 펀드는 77억 달러(약 8조 9000억원)규모의 펀드다.
 
이번 투자금은 레졸루트가 주력하고 있는 선천성 고인슐린증 치료제 ‘RZ358’의 미국 및 유럽 임상 2상에 사용될 예정이다. 또한 당뇨병성 황반부종 치료를 위한 경구 혈장 칼리크레인 억제제 ‘RZ402’의 미국 내 임상 1상에도 사용될 계획이다. 

레졸루트 측은 "이번 투자 유치로 모든 준비를 마치고, 빠른 시일 내에 나스닥 상장을 성공적으로 완료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선천성 고인슐린증 치료제 ‘RZ358’은 올해 6월 미국 식품의약국(FDA)로부터 희귀 소아질환 의약품(Rare Pediatric Disease, RPD)으로 지정됐다. 이를 통해 RZ358 개발이 가속화된 것은 물론 시판 승인 시 다른 개발의약품에도 적용 가능한 우선심사 바우처를 받는다. 한독은 RZ358과 RZ402에 대한 한국 내 상업화 권리를 올해 9월에 획득해 당뇨와 희귀질환 파이프라인을 강화했다.

서민지 기자 (mjseo@medigatenews.com)
댓글보기(0)

전체 뉴스 순위

칼럼/MG툰

English News

전체보기

자료실

사람들

이 게시글의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