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20.11.26 07:27최종 업데이트 20.11.26 07:27

제보

보건산업진흥원, '피부과학의 미래 위한 피칭 챌린지' 개최

국내 제약분야 중소기업 글로벌 진출 도와

왼쪽부터 신정범 레오파마 한국 지사장, 샤페론 이명세 대표이사, 보건산업진흥원 김용우 제약바이오산업단장이 우승트로피를 들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보건산업진흥원(진흥원)는 지난 24일 몬드리안 호텔에서 레오파마 유한회사와 주한덴마크대사관 이노베이션센터와 함께 피부과학의 미래를 위한 피칭 챌린지(Pitching for the Future of Dermatology)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진흥원과 레오파마가 공동 주관해 양국의 활발한 지적교류를 도모하는 한편 글로벌 진출을 희망하는 국내 스타트업 및 중소기업들의 혁신적인 피부질환 및 바이오테크 기술 피칭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피칭의 최종 우승팀에게는 덴마크 본사 방문을 위한 항공권과 숙박이 지원되며 레오파마 사업개발 부서와의 면담을 통해 제품 및 솔루션을 소개할 수 있는 특전이 부여된다.

사전 서면 평가를 통해 선정돼 피칭에 참여한 8개 국내 기업은 셀리버리, 엑소코바이오, 인코스팜, 인벤티지랩, 넥스모스, 노바셀테크놀로지, 누리바이오, 샤페론으로 피부질환 및 면역 바이오테크 분야에서 보유한 솔루션을 제약바이오 전문 패널단에게 피칭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최종 우승자는 아토피 피부염에 대한 HY209에 대한 임상개발 내용을 주제로 발표한 샤페론이 차지했다.

한국보건산업진흥원 김용우 단장은 "이번 피칭 챌린지를 통해 국내 스타트업 및 중소기업이 세계적인 피부질환 치료제 개발사인 레오파마와의 교류 기회를 갖게 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진흥원은 국내 제약바이오 분야 스타트업 및 중소기업의 글로벌 진출 지원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서민지 기자 (mjseo@medigatenews.com)
댓글보기(0)

전체 뉴스 순위

칼럼/MG툰

English News

전체보기

자료실

사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