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20.03.27 17:50최종 업데이트 20.03.27 17:55

제보

전주 요양병원서 환자가 흉기 휘둘러 입원환자 1명 숨져

“잠자는데 조용히 해라” 한마디에 60대 환자 주취 상태서 흉기 난동

사진=pixabay

[메디게이트뉴스 하경대 기자] 전북 전주에 위치한 한 요양병원에서 입원 환자가 흉기를 휘둘러 인명 사고가 났다. 환자 1명이 숨지고, 1명은 크게 다친 상태다.
 
27일 전주덕진경찰서에 따르면 살인혐의로 요양병원에 입원했던 60대 A씨는 경찰서에서 현재 조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27일 새벽 4시경 앞 병실에 입원해 있던 B씨를 흉기로 찔러 살해했다. B씨는 목을 찔려 심한 출혈 증세를 보였고 출동한 구급차로 타 병원으로 전원됐지만 결국 숨졌다.
 
A씨는 B씨를 살해한 이후에도 복도에서 C씨를 마주치고 해당 환자의 옆구리도 흉기로 찔렀다. C씨 역시 심각한 상처를 입고 다른 병원에서 치료 중이다.
 
간호사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경찰 조사 결과에 따르면 A씨는 술에 취해 병실로 들어왔고 "자는데 조용히 좀 하라"는 말에 화를 참지 못하고 흉기 난동을 벌인 것으로 알려졌다.
 
 

하경대 기자 (kdha@medigatenews.com)
댓글보기(0)

전체 뉴스 순위

칼럼/MG툰

English News

전체보기

자료실

사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