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DIGATENEWS

1시간 느린 뉴스 1꼭지 줄인 뉴스 모두 함께 행복한 의료

MEDIGATENEWS

메뉴닫기

    의사 / 진료

    • 뉴스구독
    • 제보하기
    • 메디게이트
    • 카카오스토리
    • 페이스북
    • 트위터
    • BAND

    베스티안 병원, 모잠비크 현지 의료진에게 화상의술 전수

    현지 의료인 화상처치 교육 및 현장 수술시연 지원

    기사입력시간 19.09.10 15:47 | 최종 업데이트 19.09.10 15:47

    베스티안 병원(오송) 의료진들이 모잠비크 현지 의료진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재단법인 베스티안재단은 산하 의료기관인 베스티안 병원(오송)이 지난달 26일부터 9일 동안 모잠비크 켈리만 중앙병원에서 화상의료 컨설팅을 마치고 돌아왔다고 10일 밝혔다.

    베스티안 병원(오송) 양반석 진료과장과 오현정 수술실 간호사가 파견 돼 모잠비크 켈리만 중앙병원의 의료진을 대상으로 화상처치역량강화를 위한 화상이론 교육과 함께 현장에서 직접 수술시연을 통한 현장교육을 수행했다.

    양반석 과장은 급성 소아 화상환자 피부이식 수술과 화상재건 환자 수술 등을 진행했고 시간이 허락되지 않아 미처 진료하지 못한 환자들에게 미안함과 아쉬움을 전했다.

    또한 현재 베스티안 병원(오송)에서 6개월 간 머물며 연수생활을 하고 있는 모잠비크 의료진 2명이 모국으로 돌아가 실질적인 화상진료를 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 의지를 밝혔다.

    이번 현장 파견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로 두 번째다. 화상은 저개발국가에서 발생 확률이 매우 높지만 전문 의료진을 갖추고 있지 않아 환자 치료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모잠비크 잠베지아주 의료기관들은 화상전문 치료시설 및 인력이 없어 많은 중증 화상환자들이 적절한 치료를 받지 못해 사망하고 있는 실정이다.

    베스티안 병원 윤천재 의료원장은 "베스티안 병원은 화상치료를 의국화해 표준화된 치료를 연구하고 개발하고 있다"며 "도움이 필요한 곳 어디든 화상치료 의료기술을 공유하는 기회를 지속적으로 이어나갈 생각"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메디게이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태그
    구독하기 제보하기
    공유하기
    • 오탈자신고
    • 인쇄
    • 스크랩
    • 카카오스토리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BAND
    이미지
    메디게이트뉴스 (news@medigat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