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19.09.24 18:28최종 업데이트 19.09.24 19:02

제보

이국종 교수, 탄원서 제출 규탄 집회서 “오해가 있다”

보수단체 회원들, 이재명 경기도지사에 대한 탄원서 제출 항의 집회 열어

사진: 자유대한호국단 유튜브 채널 캡처
[메디게이트뉴스 윤영채 기자] 이국종 아주대학교 의과대학 교수가 이재명 경기도지사에 대한 탄원서 제출 논란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24일 보수단체 회원들은 경기도 수원 아주대병원 앞에서 이국종 아주대 의대 교수가 이재명 경기도지사를 위한 탄원서를 제출한 데 대한 항의 집회를 열었다.

최근 언론을 통해 이국종 교수가 항소심에서 당선무효형을 선고받은 이재명 경기도지사를 위한 탄원서를 대법원에 제출한 사실이 알려졌다.

이국종 교수는 24일 열린 보수단체 회원들의 규탄 집회 현장에 나타나 주최 측의 발언 요청이 거듭되자 “(집회 중에 나온 말 중) 동의하기 어려운 부분이 있다. 학자적 양심을 지키라고 했지만 저는 ‘노가다’, 말단 노동자다. 욕먹으면서 일 한다”며 “자괴감이 든다”고 토로했다.

이 교수는 “오해가 있는데 평소 탄원서를 많이 쓴다. 가난한 환자들이 병원비를 못내면 병원장, 보건복지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맨날 보내는 것이 탄원서”라며 “탄원서를 이재명 도지사에게만 쓴 것이 아니다”라고 해명했다.

그는 “(병원의) 외래 공간에서 하는 것은 아니다. 여러분들이 잘못한 것이 아니고 저한테 말하면 된다”고 고 덧붙였다.

#이국종 교수 # 이재명 경기도지사

윤영채 기자 (ycyoon@medigatenews.com)믿을 수 있는 기사를 쓰겠습니다
댓글보기(0)

전체 뉴스 순위

칼럼/MG툰

English News

전체보기

자료실

사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