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21.09.15 10:30최종 업데이트 21.09.15 10:30

제보

제넨셀, 유럽법인 설립…코로나19 치료제 임상 속도낸다

네덜란드 소재, 유럽 임상 및 기술수출 등 주관


제넨셀이 개발 중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의 글로벌 임상시험을 신속하고 체계적으로 진행하기 위해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에 현지법인을 설립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에 설립한 현지법인 제넨셀 유럽(GENENCELL EUROPE B.V.)은 ▲코로나19 치료제 유럽 임상 진행 ▲유럽 기술수출(L/O) 및 사업화 주관 ▲해외 투자 유치 ▲해외 지식재산권 관리 등을 수행하게 된다.

제넨셀은 천연물 유래 신소재(ES16001)를 이용해 코로나19 치료제를 개발하고 있으며, 최근 인도에서 2상 임상을 마치고 국내 및 글로벌 2b/3상 임상 신청을 준비하고 있다. 이 중 유럽 임상은 제넨셀 본사와 제넨셀 유럽이 공동 주관하며, 스위스 소재 바이러스 전문기업 RDP파마의 지원을 받아 현지 임상시험수탁기관(CRO)을 통해 진행한다.

제넨셀 관계자는 "유럽 현지법인 설립을 통해 현재 준비 중인 코로나19 치료제의 유럽 임상 승인과 해외 판권 협의 등이 속도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도영 기자 (dypark@medigatenews.com)더 건강한 사회를 위한 기사를 쓰겠습니다
댓글보기(0)

전체 뉴스 순위

칼럼/MG툰

English News

전체보기

자료실

사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