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17.11.24 07:10최종 업데이트 17.11.24 07:10

제보

피부노화를 감지해 건강을 측정한다

[칼럼] 한국아브노바연구소 배진건 소장

최종당화산물(AGE) 측정으로 심혈관 위험 예측

사진: 최종당화산물(AGE)을 측정해 노화(심혈관 위험)을 예측하는 의료기기(출처: Diagnoptics 홈페이지) 

[메디게이트뉴스 윤영식 기자] 피부 좋다는 말을 종종 듣는다. 특히 아내가 다른 사람 앞에서 내 얼굴을 만지면서 이 사람은 얼굴에 별로 화장품을 바르지도 않고 햇빛에 나가 골프를 치는데도 이렇게 좋다고 자랑을 해준다. 사람들을 오랜만에 만나면 "더 젊어지신 것 같은데요?"라며 좋은 말을 해주지만, 이 말은 당연히 옳지 않다. 노화란 시간이 지남에 따라 몸을 구성하는 세포의 수가 감소되며 세포 기능이 떨어지는 과정이다. 시간이란 중요한 함수는 늘어가기만 한다.  

당(糖)은 우리 몸의 에너지 공급원이다. 특히 우리 뇌는 에너지 공급원으로 포도당만을 사용한다. 몸 안에 사용하고 남은 당은 간과 근육에 글리코겐으로 저장되고 과다한 것은 지방조직에 저장돼 비만으로 나타난다. 당이 우리 몸의 단백질, 지방, DNA에 효소(enzyme)에 의해 붙는 과정을 '당화(Glycosylation)'라고 하고, 이렇게 새로 만들어진 물질들은 세포간의 의사소통과 정보교환 등 중요한 역할을 한다. 한글로는 같은 당화이지만 'glycation'은 효소를 이용하는 'glycosylation'과 다르게 당이 화학적인 공유결합(covalent bonding)으로 단백질이나 지방에 직접 붙는 것을 말한다. 이렇게 만들어진 부산물은 단백질이나 지방의 고유한 역할을 방해하는 위험물질이 될 수 있다.

높은 혈당 수치가 오랜 기간 지속되는 당뇨 환자의 혈당 지표가 되는 것이 '당화혈색소(HbA1c)'이다. 당화혈색소(glycated hemoglobin, HbA1c)는 혈당 농도를 알기 위해 사용하는 혈색소(Hb)의 한 형태인데, glycation의 대표적인 예이다. 우리 몸의 혈액에는 120일 정도의 수명을 가진 적혈구가 존재하며, 적혈구의 헤모글로빈이 높은 혈중 포도당에 노출되면 이와 바로 결합해 당화혈색소가 생성된다. 당뇨환자에서 혈당이 잘 조절되지 않을 경우 당화혈색소의 수치가 증가하게 된다. 당화가 일어난 적혈구는 수명이 조금 짧아지기 때문에 당화혈색소 수치는 약 3개월 간의 혈중 혈당 농도를 반영한다. 당화혈색소의 정상수치는 4%에서 5.9%사이지만, 당뇨환자의 경우는 조절 목표를 6.5%이하로 보고 있다.

Glycation에 의해 최종적으로 더 이상 변하지 않는 당 단백질이 생성되면, 이것을 최종당화산물(AGE: Advanced Glycation End product)이라고 부른다. AGE가 생성되면 혈관 벽이나 임파구 등의 세포막에 AGE와 결합할 수 있는 수용체, 즉 AGE 수용체(RAGE: Receptor of AGE)가 만들어진다. 이렇게 만들어진 RAGE에 AGE가 결합하면 염증과 관련된 각종 면역 인자가 활성화돼 만성질환을 유발하거나 악화시킨다.

AGE는 한 마디로 나쁜 물질이다. 세포 및 조직 기능에 중요한 단백질이 과다한 당 때문에 해로운 물질로 변해 인체 조직과 기관을 해치며 갖가지 문제를 일으킨다. 세포 속의 단백질이 해를 입어 정상적인 기능을 하지 못하게 되고, 조직의 막과 혈관이 두꺼워져서 신축성을 잃는다. 이렇게 손상된 세포가 늘어나다 보면 노화가 촉진되고 각종 질병이 생기는 것은 당연하다. 당뇨병에 걸리면 노화가 가속화 되고 각종 합병증이 생기는 것도 바로 이 때문이다.

변질된 당화 단백질은 우선 근육에 달라붙어 강직 및 경련 현상을 일으키고, 피부 콜라겐 단백질이 당화되면 피부 탄력성을 떨어뜨려 노화를 촉진시킨다. 또 혈관의 탄력성을 유지해 주는 단백질인 콜라겐이 당화되면 혈관벽이 탄력성을 상실해 수축기 혈압은 높아지고 확장기 혈압은 낮아진다. 나이가 들어 노인성 수축기 고혈압이 많은 것은 이 때문이다.

지난 달 우연히 AGE를 쉽게 잴 수 있는 의료기기(AGE Reader)를 알게 됐다. 이 기기는 혈압을 재듯이 손을 기계 위에 얹고 30초가 지나면 숫자가 나온다. 숫자를 X축에 나이를 Y축에 두면 내가 나이에 따라 어디에 있는지 알 수 있다. 나도 기꺼이 팔둑을 걷어 올리고 재어보았다. 내 숫자는 '평균(Mean)' 보다 낮은 '-1 SD'에 걸터 앉았다. 피부 상태와도 연관성이 있고, 검사자의 건강도 쉽게 측정할 수 있는 기기이다. 지금까지는 심혈관계와의 연관성으로 허가를 받았기에 '심혈관 위험(CV risk)'이 '있다-없다' 혹은 '적다-많다'를 판단하는 도구로 사용된다. '더 이상의 유용성을 찾을 수 없을까?'하고 고민을 해봐도 아직 해답은 안 나온다.
 
[그래프] AGE 측정을 통한 심혈관 위험 예측(출처: Diagnoptics 홈페이지) 

인체 노화 과정을 요약하면, 산화(酸化)와 당화(糖化) 과정이다. 산화는 전자를 빼앗아 활성산소를 만들어내는 과정이고, 당화는 단백질이 혈관을 떠돌아 다니는 당분과 결합해 최종당화산물(AGE)로 변화하는 과정이다. 산화와 당화를 통해 만들어진 활성산소와 AGE는 생체 조직 및 세포를 공격하고, 노화를 촉진시키며 각종 만성 질환을 일으키는 원인이 된다. 산화와 당화를 억제하기 위해서는 항산화제를 먹는 것이 도움이 된다. 가장 저렴하고 대중적인 항산화제는 역시 비타민C이다. 내 피부가 좋은 까닭은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여러 비타민부터 먹고 물과 녹차를 많이 마시는 습관에 있는 것 같다.


 

#칼럼 # 배진건 # 피부노화 # 건강 측정 # 산화 # 당화 # AGE Reader #

윤영식 기자 (column@medigatenews.com)
댓글보기(0)

전체 뉴스 순위

칼럼/MG툰

English News

전체보기

자료실

사람들

이 게시글의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