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DIGATENEWS

1시간 느린 뉴스 1꼭지 줄인 뉴스 모두 함께 행복한 의료

MEDIGATENEWS

메뉴닫기

    의사 / 진료

    • 뉴스구독
    • 제보하기
    • 메디게이트
    • 카카오스토리
    • 페이스북
    • 트위터
    • BAND

    강원도의사회 의쟁투 발대식 "의협 중심으로 뭉쳐 투쟁력 극대화하자"

    최대집 회장, "총파업 불사… 시민사회단체들과 연대투쟁도 고려"

    기사입력시간 19.08.05 16:28 | 최종 업데이트 19.08.05 16:28

    사진: 의협 최대집 회장. 의협 제공.

    대한의사협회는 지난 3일 춘천 베니키아 베어스호텔에서 강원도의사회가 의쟁투 발대식을 개최해 의협을 구심점으로 강력한 투쟁을 펼쳐나가는 데 적극 동참하기로 결의했다고 5일 밝혔다.

    이날 강석태 강원도의사회장은 "의료 개혁을 위해 대한의사협회에서 제안한 7개 아젠다는 매우 중요한 과제들"이라며 "의료개혁이 완수될 수 있도록 도 산하 시·군의사회에서 의협에 적극 협조하고 동참해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규남 강원도의사회 대의원회 의장은 "회원들이 의료현안에 대해 적극적인 관심을 갖는 것이 의료개혁에 있어 가장 중요하다"면서 회원들의 참여를 강조했다.

    최대집 대한의사협회장은 발대식에서 "총 파업을 불사하는 강력한 투쟁을 전개해나갈 것이다. 합법적인 파업의 권한을 획득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 의료법상 진료개시명령과 공정거래법상 관련 조항이 개정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최 회장은 "의료개혁의 성공을 위해서는 전 직역의 참여가 필수적이며, 시민사회단체와의 연대 투쟁도 고려하고 있다. 국민들이 의료계의 정당한 주장을 이해하고 공감할 수 있도록 회원 한분 한분께서 힘써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강원도의사회는 규제자유특구 지정에 따른 원격의료 시범사업 관련해,대면진료 원칙을 근본적으로 훼손하고 국민 생명을 위협하는 의사-환자간 원격의료를 절대 반대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또 방문진료 활성화 등으로도 소기의 목표를 충분히 달성할 수 있다는 의견도 밝혔다.

    한편, 현재까지 16개 시도의사회 중 10개 의사회에서 의쟁투를 발족해 운영하는 등 지역의사회 단위 의료개혁 투쟁 조직화 작업이 한창 진행되고 있다.
    저작권자© 메디게이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태그
    구독하기 제보하기
    공유하기
    • 오탈자신고
    • 인쇄
    • 스크랩
    • 카카오스토리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BAND
    이미지
    정다연 (dyjeong@medigat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