압타머사이언스, 임상 개발 전문가 최정은 박사 영입

압타머 플랫폼기술 기반 혁신신약 및 진단제품 개발업체인 압타머사이언스가 임상 개발 전문가인 최정은 박사를 영입했다고 1일 밝혔다.

최 박사는 이화여대 약학 학사 출신으로 동 대학원 약학 석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이후 보령제약, JW중외제약, 카이노스메드 등에서 임상 개발 총괄 및 품목허가 업무를 담당했으며, 신약 개발과 관련된 풍부한 경험과 노하우를 가진 전문가다.

압타머사이언스 관계자는 "신약 개발에 대한 풍부한 경험과 글로벌 연구동향을 잘 파악하고 있어 당사의 파이프라인을 체계적이고 효율적으로 운영할 적임자로 생각한다”며 “임상 개발 전문가의 영입으로 AST-201(간암치료제)의 안정적인 임상 진입과 함께 당사의 파이프라인별 신약 개발이 한층 탄력을 받을 것이다”고 밝혔다.

최 박사는 “그동안 쌓아온 다양한 네트워크와 임상 개발 노하우를 바탕으로 회사가 보유한 압타머 기반의 신약 개발 파이프라인을 하나씩 기업가치로 실현시키는데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이전글 임수민 데일리메디 기자 조모상
다음글 GC녹십자, 허문 ETC본부장 영입

전체 뉴스 순위

칼럼/MG툰

English News

전체보기

자료실

사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