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 업데이트 21.05.14 16:02

캠코, 129건 국유부동산 대부·매각

한국자산관리공사가 대부·매각 예정인 주요 국유재산 관심물건. 사진=한국자산관리공사



[아시아경제 송승섭 기자]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가 129건의 국유부동산을 대부·매각한다고 14일 밝혔다.
캠코는 활용도가 높은 국유부동산을 선별해 매주 대부·매각하고 있다. 국유부동산의 경우 소유권이 국가에 있어 근저당과 임대차 등 권리관계가 복잡하지 않다는 설명이다.
이번 공개 입찰에는 경작용 토지와 공동주택을 포함해 신규물건 88건이 포함됐다. 최초 대부·매각 예정가보다 저렴한 물건도 41건이다.
단 입찰 전 부동산의 형태와 위치 등 현황을 사전에 확인하는 게 좋다. 각 부동산 별 행위제한 같은 상세 이용조건도 고려해야 한다. 오는 17일부터 20일까지다.




송승섭 기자 tmdtjq8506@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전체 뉴스 순위

칼럼/MG툰

English News

전체보기

자료실

사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