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20.04.09 15:03최종 업데이트 20.04.09 15:03

제보

바이오코아, 코로나19 진단키트 식약처 수출허가 획득

세계 19개국 해외시장 진출 본격 시동

BioCore 2019-nCoV Real Time PCRKit.

분자진단 전문 바이오 기업인 바이오코아가 코로나19(COVID-19) 진단 키트 'BioCore 2019-nCoV Real Time PCRKit'의 유럽 CE 인증 획득에 이어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수출허가를 획득했다고 9일 밝혔다.

바이오코아가 개발한 키트는 세계보건기구(WHO) 가이드라인에서 권고하는 RT-PCR 방식의 진단키트로 N과 RdRp 두 가지 유전자 부위를 한 개의 튜브로 증폭해 사용편의성을 높였다.

이번 코로나19 진단키트 개발을 총괄한 바이오코아 한성희 생명공학사업 본부장은 "최근 위음성(실제 양성임에도 음성으로 오판되는 사례)의 원인이 되는 코로나19의 L type, S type의 변이부위에 상관없이 검출할 수 있도록 고안해 코로나19에 대한 특이도를 높여 위음성의 가능성을 현저히 낮췄으며 이는 임상시험을 통해 100%에 가까운 검사 정확도를 확인했다"고 밝혔다.

또한 바이오코아의 코로나19 진단키트는 타 제품대비 적용 가능한 장비의 범위를 넓혀 호환성이 높다는 점을 강점으로 내세웠다.

바이오코아는 이번 수출허가 획득으로 인도, 사우디, 스페인을 비롯한 전 세계 19개국에 수출계약을 진행하고 있으며 각 국가별 정부부처로부터 쇄도하는 공급요청에 대응하기 위해 생산량을 대폭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박도영 기자 (dypark@medigatenews.com)더 건강한 사회를 위한 기사를 쓰겠습니다
댓글보기(0)

전체 뉴스 순위

칼럼/MG툰

English News

전체보기

자료실

사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