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17.09.19 07:42최종 업데이트 17.09.19 07:42

제보

의사협동조합 첫 포럼

비뇨기과의사회협동조합 노하우 공유



의료계 첫 의사협동조합포럼이 최근 세브란스병원 에비슨의생명센터 유일한 홀에서 열렸다.
 
이번 행사는 각과의사회 및 시도의사회, 시군구의사회 포함 13개 단체 의료인 40여 명과 의약단체 관계자 40여 명 등 총 80여 명 인사가 참석해 성황을 이뤘다.
 
이날 행사에는 의료계 첫 의사협동조합의 모태가 된 비뇨기과의사회에서 어홍선 회장, 이동수 부회장 등이 참석했으며, 이용민 의료정책연구소 소장이 참석해 의료계에 일고 있는 의사협동조합에 대한 뜨거운 관심에 화답했다.
 
이용민 소장은 “협동조합은 의사 개개인이 할 수 없는 사업을 힘을 합쳐 할 수 있도록 한다는 장점이 있다”면서 “지역별, 과별 협동조합들이 연합회를 구성해 농협이 지역중앙회, 특용작물 협동조합 등으로 씨줄과 날줄이 합치듯 합쳐지는 것과 같이 협동조합연합회로 가기를 바란다”고 기대했다.
 
비뇨기과의사회 어홍선 회장 역시 “각 과별, 지역별 적용하고 유의할 바가 있겠으나 각종 시행착오나 실무적인 부분에 대해서는 비뇨기과의 경험이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비뇨기과의사회협동조합 측은 “비뇨기과가 내외적인 어려움을 바탕으로 절체절명의 위기감 속에 협동조합을 설립해 선도적으로 운영한 결과를 나눈 것”이라며 “이 같은 행사를 지속적으로 개최해 새로운 의료계 생태 환경을 만드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안창욱 기자 (cwahn@medigatenews.com)010-2291-0356. am7~pm10 welcome. thank you!!
댓글보기(0)

전체 뉴스 순위

칼럼/MG툰

English News

전체보기

자료실

사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