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신약개발재단 제6기 이사장 홍진태 충북대 교수 선임

국가신약개발재단은 최근 제56차 이사회에서 홍진태 충북대학교 약학과 교수를 신임 이사장으로 선임했다고 1일 밝혔다. 

앞서 재단은 지난 10월 15일에 제6기 이사, 감사 선임 안건을 의결하면서 8명의 선출직 이사를 선임했다. 

신임 이사는 ▲이선경 한국화학연구원 의약정보플랫폼센터장(연임) ▲박장환 한양대학교 의생명공학전문대학원 교수 ▲박소라 인하대학교 의과대학 교수(연임) ▲이상래 아주대학교 의과대학 교수(연임) ▲이승규 한국바이오협회 상임부회장 ▲조인호 범부처재생의료기술개발사업단 단장 ▲김수헌 ㈜큐베스트바이오 대표 등이다. 임기는 2년이며 1회에 한해 연임할 수 있다.

한편 이날 이사회에서는 제55차 이사회의 결과 보고와 2022년 국가신약개발재단 운영계획 및 세입∙세출 예산이 안건으로 함께 상정·의결됐다.

국가신약개발재단은 2011년부터 2020년까지 10년간 운영된 범부처전주기신약개발사업의 후속사업으로 국가신약개발 사업과 코로나19 치료제∙백신 신약개발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국가신약개발사업은 국내 제약∙바이오산업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와 의약주권 확보를 위해 신약개발 전 주기를 지원하는 범부처 국가 R&D 사업으로 향후 10년간 2조 2000억원 규모를 투자한다. 

또한 코로나19 치료제∙백신 신약개발사업단 2022년까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국내 자체 치료제∙신 개발을 위하여 약 4200억원을 지원한다.
이전글 고대구로병원 백세현 교수 당뇨병학회장 선출
다음글 GC녹십자, 정기 임원 인사 단행

전체 뉴스 순위

칼럼/MG툰

English News

전체보기

자료실

사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