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젠셀, 최고재무책임자에 김경묵 부사장 영입

바이젠셀(대표 김태규)은 최고재무책임자(CFO)에 김경묵 부사장을 영입했다고 16일 밝혔다.

김 부사장은 서울대 경영학과를 졸업하고 쌍용자동차에서 마케팅업무를 시작으로 경영전략, 중국사업 등의 업무를 수행했으며, 애경산업에서 전략기획팀장으로 기업공개(IPO), 중장기 사업계획 수립 등의 업무를 담당했다. 

최근 비료, 화학소재 전문기업인 케이지케미칼에서 소재사업본부를 총괄하며 콘크리트 첨가제 등에 대한 국내 및 해외사업을 운영했다. 2018년에는 케이지케미칼 대표이사에 선임되며 기업의 경영 전반을 총괄했다.

김 부사장은 바이젠셀에서 CFO로서 재무, 기획, 인사, 손익 등의 업무를 총괄하며, 특히 내년으로 계획 중인 바이젠셀의 기업공개(IPO) 준비 업무에 집중할 계획이다. 
이전글 송영숙 한미약품그룹 회장, 한미사이언스 대표이사 선임
다음글 이용호 의원 모친상

전체 뉴스 순위

칼럼/MG툰

English News

전체보기

자료실

사람들